초록잎사귀+채소씨뿌리기 by jeehye

베이즐이 요 몇일새 또 쑥쑥 자랐다!^0^
머.. 아주 출쩍 큰게 아니니 그게 그거같지만
그래도 본잎에서 또다시 잎이 나오고 있는 걸 보니 많이 자른 느낌.^^;;
신기한 건 잎사귀 만지면 베이즐향이 가득! 신선한 베이즐향이 나서 좋다. 헤헤~*^^*
(아.. 아직도 못 솎아주고 있다.. 그냥 시드는 애들만 뽑고 있음;;)

얘는 진짜 토마토 맞는 듯.
토마토씨를 뿌리면 토마토가 자란다는 옆동언니 말에 나도 한번 해봤는데..
처음에는 아무것도 자라지 않아서 비료가 되었나보다 실망하고 포크로 막 긁어줬는데
어느날 보니 싹이 마구마구 자라기 시작!('ㅇ')
근데 이렇게 주체할 수 없게 많이나면... 참. 이것도ㅎㅎ

고수
원래 흐드리지게 자라나는 것이 맞는건가..
잘 자라고는 있는데 줄기힘이 없어 옆으로 눕는다;;

매발톱꽃도 데이지도 조금 더 자람.
근데 줄기가 약해서.. 걱정.('ㅡ')

옆동네 애기엄마가 채소씨를 나눠주고, 옆동언니가 화분을 줘서.
겸사겸사 흙포대 거의 다 쏟아서 심음.
(화분이 깊고 크다.@.@)
밑이 뚫린 화분이라 쌀포대잘라서 구멍을 막아주고 흙을 담아 고른 후
물 흠뻑주고 2줄 그어 씨 송송송 넣어줌!
애기엄마 어머니께서 중국서 가져다 주신 씨라 포장이 중국어;;;
사진보고 예상하건데 청경채, 쑥갓, 겨자채를 심은거라 믿음!ㅋ
모두모두 잘자라기를~^-^

나는 이제 그냥 마당이라 부른다 ㅎㅎ

요즘 누런꽃가루가 장난아니게 쌓이는데 주말동안의 스톰때문에 그나마 씻겨나간거라 한다;;
꽃가루때문에 초록잎사귀들도 지저분해지고..
저 재활용우유통밑 틈에 벌들이 엄청난 양의 꽃가루를 옮겨놓음..=.=
벌이 자꾸 오네 싶어 어느날 관찰하고 통을 뒤집어보고는 기절.
그래서 마당쓸고 청소해서 벌들을 쫓아냈건만
또다시 나타나서는 이번에는 재활용채소통 옆구리에 하얗고 뭔가 이상한 것을 짓는 느낌..-.-;;;
결국.. 세균티슈와 물을 이용해서 청소하고. 벌도... 때려잡음. 미안.T.T





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